한양, 500억 규모 여주시 물류센터 신축공사 수주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입력 2022-05-11 11:50:00 수정 2022-05-11 14:17:44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한양은 500억 원 규모 여주시 가남 물류센터 신축공사를 수주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에 수주한 물류센터는 경기도 여주시 가남읍 일원 8000여평 부지에 지하 2층~지상 4층으로 건립될 예정이다. 지하에 저온창고와 지상 상온창고로 구성되며 전층 차량 접안이 용이하다. 임차인들이 선호하는 10m 이상의 높은 층고로 설계됐다.

총 공사비는 500억 원 규모로, 18개월의 공사기간을 거쳐 2024년 1월 준공 예정이다.

해당 물류센터 사업지는 영동, 중부내륙고속도로, 3번 국도 등과 인접해 수도권 접근성이 우수하다. 3번 국도 도로변에 위치에 가시성이 좋고 왕복 4차선 도로에 접해있어 화물차의 진출입이 쉽다. 2025년 성남~장호원 자동차 전용도로가 개통 예정되어 접근성은 더욱 좋아질 것으로 보인다.

한양 관계자는 “한양의 우수한 시공능력과 기술력을 인정받아 이번 물류센터 수주에 성공할 수 있었다”며 “물류센터를 비롯해 수주영역에 구애받지 않고 공공기관 공모사업, 도시정비사업, 에너지사업 등 다양한 부문에서 공격적으로 수주영업을 펼쳐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brjeans@donga.com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