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여름, 킬러 아이템 ‘비이커 드레스’, ‘아미×푸마 티셔츠’

동아일보

입력 2022-04-28 03:00:00 수정 2022-04-28 03:00:00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Fashion


햇살과 자연이 함께 하는 휴가를 표현한 서머 드레스 캡슐 컬렉션
컨템퍼러리 멀티숍 비이커(BEAKER)의 2022년 서머 드레스 캡슐 컬렉션. 다양한 색상이 조합된 패치워크 프린트와 입체적인 실루엣이 눈길을 끄는 민소매 드레스(왼쪽). 큼직한 칼라(collar)와 벌룬 소매, 스커트 셔링이 돋보이는 민트 컬러의 반소매 드레스.
삼성물산 패션부문의 컨템퍼러리 멀티숍 비이커(BEAKER)가 2022년 서머 드레스 캡슐 컬렉션을 출시했다. 따스한 햇살과 싱그러운 자연과 함께 하는 여유로운 휴가의 한때를 떠올리게 한다. 블루, 핑크, 옐로, 그린 컬러의 청량한 패치워크(patchwork, 여러 가지 색상, 무늬, 소재, 크기, 모양의 천 조각을 이어 붙여 만드는 기법) 패턴과 유니크한 자수 모티브를 주로 활용해 디자인했다.

이번 캡슐 컬렉션은 드레스를 비롯해 블라우스, 스커트, 티셔츠, 니트, 데님 팬츠 등으로 구성된다.
패치워크 프린트와 자수를 적용한 드레스, 블라우스, 스커트, 니트 등 출시
비이커의 2022년 서머 드레스 캡슐 컬렉션. 흰 자수 블라우스와 풀 스커트 스타일링이 사랑스러운 분위기를 연출한다.
다양한 색상이 조합된 패치워크 프린트와 입체적인 실루엣이 눈길을 끄는 민소매 드레스, 큼직한 칼라(collar)와 벌룬 소매, 스커트 셔링이 돋보이는 민트 컬러의 반소매 드레스가 올여름 잇템이다.

또한 러플 디테일의 비대칭 칼라가 독특한 미니 원피스, 핀턱 디테일로 볼륨감을 준 자수 블라우스와 풀 스커트 등 사랑스러운 분위기의 스타일링을 선보인다. 빈티지한 크로셰 디자인의 니트 베스트와 카디건, 워크웨어 무드의 데님 오버롤 등 다양한 아이템을 믹스 앤드 매치한 스타일링도 함께 제안한다.

송태근 비이커 팀장은 “비이커는 매년 자체 상품인 오리지널 라인을 통해 드레스 컬렉션을 선보이면서 여성 고객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라며, “여유로운 휴가의 순간을 떠올리게 하는 올여름 신상품들로 기분 좋은 스타일링을 해보기 바란다”고 말했다.

비이커의 서머 드레스 캡슐 컬렉션은 한남·청담 플래그십 스토어를 비롯한 전국 매장과 삼성물산 패션부문 패션·라이프스타일 전문몰 SSF샵에서 판매된다.
아미,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 ‘푸마’와 익스클루시브 컬렉션 출시
‘아미(AMI)’와 ‘푸마(PUMA)’의 협업 컬렉션. 미니멀한 브랜딩, 뉴트럴한 컬러와 대담한 컬러의 조합, 고급스러운 소재를 토대로 했다. 아미의 시그니처 심볼인 아미 하트와 푸마 로고의 다양한 조합이 신선하다.
한편, 삼성물산 패션부문의 프랑스 디자이너 브랜드 ‘아미(AMI)’는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 ‘푸마(PUMA)’와 손잡고, 혁신적인 스포츠웨어 디자인에 테일러링을 접목한 익스클루시브 협업 컬렉션을 출시했다. 특히 이번 협업은 프랑스어로 ‘친구’를 의미하는 ‘아미’와 공동체와 가족을 브랜드 가치로 내세우는 ‘푸마’가 만나 팬데믹 시대에 협업의 가치를 재조명했다.

아미는 미니멀한 브랜딩, 뉴트럴한 컬러와 대담한 컬러의 조합, 고급스러운 소재를 토대로 컬렉션을 구성했다. 클래식 스포츠웨어의 실루엣을 한층 업그레이드하는 한편, 시그니처 심볼인 아미 하트(Ami de Coeur)와 푸마의 로고를 다양하게 조합해 신선함을 더했다.

이번 컬렉션은 티셔츠, 스웻셔츠, 재킷, 후디, 팬츠 등 의류와 버킷햇, 커브햇, 숄더백, 그립백 등 액세서리로 구성됐다. 또한 푸마의 클래식한 풋웨어인 슬립스트림 Lo(Slipstream Lo), 스웨이드 크레페(Suede Crepe), 새로 선보이는 스웨이드 마유(Suede Mayu)도 내놨다.


글/김동희(생활 칼럼니스트)
사진/삼성물산 제공
동아일보 골든걸 goldengirl@donga.com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