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화물연합회·공제조합 산불 피해 구호 성금 1억 원 기부

동아일보

입력 2022-04-19 17:14:00 수정 2022-04-19 17:15:17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전국화물연합회·공제조합은 15일 경북 안동에 위치한 경상북도청에 방문해 최근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된 경북 울진 산불 피해 지역 복구 및 이재민 지원을 위해 성금 1억 원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전국화물연합회·공제조합 김옥상 회장은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시기에 산불 피해까지 겹친 피해주민들이 어려움을 극복하는데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었으면 좋겠으며, 하루 빨리 산불 피해를 극복해 피해 지역 주민들이 일상으로 돌아가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전국화물연합회·공제조합의 나눔 활동에 깊이 감사드리며, 이재민들에게 따뜻한 위로와 큰 힘이 되었을 것으로 생각한다”고 밝히며 “이재민들이 하루 빨리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국화물연합회·공제조합은 소외된 이웃들을 위한 무료급식 봉사활동부터 연탄 나눔 활동 등 사회적 가치를 구현하기 위한 다양한 노력을 함께 기울이고 있다.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