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서 차량용 요소 3000t 실은 선박 울산항 입항

뉴시스

입력 2021-12-01 14:46:00 수정 2021-12-01 14:46:15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중국에서 차랑용 요소 3000t을 실은 선박이 울산항에 입항한다.

해양수산부(장관 문성혁)는 울산항에 차량용 요소 3000t을 실은 ‘후이 펭(HUI FENG) 6호’가 입항한다고 1일 밝혔다.

후이 펭 6호는 지난달 29일 오전 7시10분께 중국 롱커우항에서 출항했고, 이날 오후 9시께 울산항에 입항할 예정이다. 입항 이후 울산항 2부두 1번 선석에 접안한 뒤 다음날 오전에 하역작업을 시작한다.

해수부는 앞으로도 전국 항만에 입항하는 요소(수) 적재 선박이 적기에 입항할 수 있도록 선석을 우선 배정하는 등 지원할 계획이다.

[서울=뉴시스]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