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일레븐, 해군 순항훈련전단에 1000만 원 상당 물품 후원

윤우열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1-10-25 10:42:00 수정 2021-10-25 10:43:41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편의점 세븐일레븐이 ‘2021 해군 순항훈련’을 응원하기 위해 해군 순항훈련전단에 식료품 등 후원 물품을 전달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물품 지원은 세븐일레븐 나라사랑 캠페인의 일환으로 이뤄졌다. 세븐일레븐은 지난 2015년부터 7년째 해군 순항훈련전단에 정기적으로 물품을 후원하고 있다. 지원 규모는 현재까지 약 1억 원에 달한다.

세븐일레븐이 이번에 지원하는 후원 물품은 과자, 라면, 가공식품, 음료 등 1000만 원 상당의 식료품이다. 오랜 기간 군함에서 생활해야 되는 만큼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먹거리 위주로 물품을 구성했다.

선신정 세븐일레븐 사회공헌담당은 “해군 순항훈련은 다양한 군사 외교활동을 통해 우리나라 해군의 우수성을 전 세계에 알리는 활동으로 알고 있다”며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이지만 모든 생도들이 건강하게 훈련을 마치고 돌아오길 기원하며 앞으로도 군 장병을 위한 다양한 활동들을 지속적으로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세븐일레븐은 나라사랑을 테마로 한 차별화 사회 공헌 활동을 꾸준히 전개하고 있다. 지난 2014년 백령도 해병대 위문품 전달을 시작으로 주로 군 장병들의 복지 증진을 위한 물품 후원 중심으로 진행해 오고 있다. 이외에 UN 참전용사 후손 장학금 전달, 전역장교 채용, 제대군인 창업 지원 등의 복지 정책도 있다.

윤우열 동아닷컴 기자 cloudancer@donga.com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