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스텔 미리보기]강남 야경 보며 수영-룸서비스 즐긴다

최동수 기자

입력 2021-08-31 03:00:00 수정 2021-08-31 03:07:11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강남역까지 도보 5분 ‘교통 요지’
최상층에 루프톱 인피니티풀 눈길
입주청소 등 호텔 서비스도 제공
신분당선 연장 등 일대 호재 많아


서울 강남구 역삼동에 들어서는 고급 오피스텔 ‘루카 831’ 옥상 조감도. 강남 한복판을 조망할 수 있는 인피니티 풀이 옥상에 만들어진다. 현대엔지니어링 제공

서울 강남구 역삼동에 고급 오피스텔인 ‘루카 831’이 들어선다. 강남 한복판에 들어서며 옥상에는 강남대로가 내려다보이는 인피니티 풀(가장자리가 보이지 않아 물이 건물 밖으로 바로 떨어지는 것처럼 보이는 수영장)이 만들어진다.

30일 시공사인 현대엔지니어링에 따르면 루카 831은 1개 동(지하 7층∼지상 29층)에 오피스텔 337실(전용 50∼71m²)로 조성된다.

가장 큰 장점은 단연 교통이다. 지하철 2호선과 신분당선이 지나는 더블 역세권인 강남역까지 도보로 5분 거리에 있다. 강남역 인근 삼성타운과 서초구 서초동 서울법원종합청사 등으로 이동이 쉽다.

강남역에서 신사역까지 연결하는 신분당선 연장선 1단계 구간은 2022년 개통될 예정이다.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따라 신분당선 서북부 연장 사업이 추진되면 교통 여건이 더욱 좋아질 것으로 보인다.

건물 최상층인 29층에는 루프톱 인피니티 풀이 있다. 1, 2층에는 음식점과 카페 등 상업시설이 들어선다. 입주민들에게 반려동물 관리, 입주청소, 발레파킹, 음식 룸서비스 등 호텔급 서비스도 제공한다.

건물 곳곳에 아치형 특화설계를 적용한다. 현관 입구에 아치형 터널을 배치해 내부 공간의 사생활을 보호할 수 있도록 했다. 모든 호실의 창문도 아치형이다. 창문 앞에는 2.7m 길이의 ‘윈도 시트’를 설치해 창가에 앉아 강남 전경을 바라보거나 휴식 독서 재택근무 등을 할 수 있게 했다. 11자형 주방에는 길이 2.7m의 아일랜드 테이블을 배치한다.


루카 831은 주변 개발 사업이 잇따르고 있다. 서초구의 ‘서초로 지구단위계획 재정비안’에 따르면 서초대로 일대 롯데칠성 부지(4만2312m²), 코오롱 부지(8900m²), 라이온미싱 부지(5365m²) 등을 특별계획구역으로 지정해 국제 업무·상업 복합 중심지로 개발할 계획이다.

오피스텔에서 차량으로 5분 거리에 있는 서울 서초구 서리풀공원 인근 옛 정보사 부지에는 첨단 기업과 자연, 문화 공간이 들어선다. 특히 정보사 용지 16만 m² 중 공원을 제외한 9만6000여 m²에는 4차 산업혁명 클러스터가 조성된다. 경부고속도로 서울 구간 한남나들목부터 양재나들목까지 약 6.4km를 지하화하는 사업도 향후 추진될 예정이다.

루카 831은 주택 수에 포함되지 않아 아파트를 청약할 때 1순위 청약 자격을 유지할 수 있다. 주택이 아니어서 자금조달 계획서를 제출하지 않아도 되고, 취득세와 보유세 중과도 적용되지 않는다.

현대엔지니어링 측은 “입지가 좋고 호텔 수준의 서비스가 제공되는 만큼 전문직 종사자나 벤처 사업가 등 젊은 자산가들이 관심을 보이고 있다”고 했다. 홍보관은 서울 강남구 선릉로 818 디자이너 빌딩에 있으며 방문 시 사전 예약해야 한다. 입주는 2024년 9월 예정.


최동수 기자 firefly@donga.com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