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계도 식빵언니에 빠졌다…김연경, ‘링티’ 모델 재계약 체결

윤우열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1-08-17 11:04:00 수정 2021-08-17 11:05:37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생활 건강 브랜드 링티가 배구선수 김연경과 13일 모델 재계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지난해 링티와 첫 인연을 맺은 김연경은 최근 국민들에게 큰 감동을 선사한 한국 여자 배구 대표팀 4강 신화의 주역이다. 특유의 카리스마와 친근한 매력으로 ‘광고계 블루칩’으로 떠오르고 있다.

이번 재계약으로 김연경은 분말형 수분 충전 음료인 링티의 모델로 활동하게 되며 광고 컷과 영상들은 공식 SNS를 비롯해 각종 판매 채널에 순차적으로 공개될 예정이다.

링티 관계자는 “김연경 선수는 MZ세대부터 XY세대까지 전 세대에 걸쳐 사랑받는 스포츠 스타”라며 “링티의 실제 고객이기도 한 김연경 선수 특유의 건강하고 유쾌한 모습을 통해, 링티 역시 전 세대에게 사랑받는 대세 수분 충전 음료로 자리매김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김연경 선수를 비롯한 여자 배구 국가대표 ‘원팀’은 거침없는 도전 정신과 열정, 그리고 승패를 떠나 최선을 다하고 즐기는 자세를 통해 진정한 스포츠 정신을 보여주었다”며 “코로나 4차 유행으로 지친 우리 국민들에게 큰 감동과 위안을 준 ‘원팀’ 선수들에게 링티 역시 대한민국의 구성원으로서 그동안의 노고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표현하고 싶었다”라고 덧붙였다.

링티는 특전사 출신 군의관들이 행군 및 훈련 중 탈진하는 병사들을 신속하게 돕기 위해 연구·개발된 제품이다. 개발 의의와 제품력을 인정받아 2017년 ‘국방부 스타트업 챌린지’에서 육군 참모 총장상, ‘도전! K-스타트 업’에서 국방부 장관상을 받은 바 있다.


윤우열 동아닷컴 기자 cloudancer@donga.com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