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U+, 2분기 영업이익 2684억원…전년 대비 12% 증가

뉴시스

입력 2021-08-06 11:06:00 수정 2021-08-06 11:07:05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매출은 3조 3455억원…전년 대비 2.2% 증가


LG유플러스가 신사업 성장에 힘입어 실적 개선을 이어가고 있다.

LG유플러스는 연결 재무제표 기준으로 올해 2분기 영업이익이 전년 동기 대비 12% 증가한 2684억원을 기록했다고 6일 공시했다.

매출과 서비스수익(매출에서 단말수익 제외)도 늘었다. 매출은 3조 3455억원, 서비스수익은 2조 7667억원을 각각 기록하며 전년 동기 대비 2.2%, 5.6% 증가했다. 당기순이익은 2105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39.8% 늘었다.

실적 개선의 배경으로는 본격화된 신사업 부문의 성장이 꼽힌다. 신사업을 포함한 기업인프라 사업은 올 상반기 두 자릿수 성장하며 전체적인 실적 개선을 이끌었다. 5G 가입자 증가에 따른 무선 사업 부문의 성장도 실적 개선에 힘을 보탰다.

LG유플러스 최고재무책임자(CFO) 이혁주 부사장은 “올 하반기에도 고객 중심 경영으로 고객 불만을 없애고, 기존 사업의 경쟁력을 강화해 더 큰 성장의 기회를 만들 것”이라며 “수익 성장을 기본으로 시장 환경에 유연하게 대응해 경영목표를 달성하고 주주 이익을 제고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서울=뉴시스]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