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프, 분당 서비스센터 확장·이전… “지프 AS가 달라진다”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입력 2021-07-08 14:53:00 수정 2021-07-08 14:57:47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전시장과 통합 운영… 오는 9일 개관
단계적으로 전국 인프라 질 개선 추진


스텔란티스코리아(지프코리아)는 지프 분당 서비스센터를 확장·이전해 오는 9일부터 전시장과 통합 운영에 들어간다고 8일 밝혔다.

지프 분당 서비스센터는 수입차 거리로 알려진 대왕판교로에 위치했다. 이번에 전시장과 통합해 판매부터 정비까지 모든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운영된다. 새 단장을 마친 분당 서비스센터는 지하 1~지상 3층 단독건물로 이뤄졌다. 일반 수리와 사고 차 수리가 가능하다. 15개의 일반 수리 워크베이를 보유했고 최신 도장 시설이 갖춰졌다. 이전에 비해 서비스 가능 규모가 3배 이상 확대돼 보다 빠른 정비와 수리가 가능하다고 스텔란티스코리아 측은 설명했다.

최근 지프는 국내에서 서비스 인프라 확충과 서비스 질 개선에 집중하고 있다. 지속적인 트레이닝을 통해 소비자를 응대하는 세일즈 및 서비스 직원 역량을 향상시키고 서비스센터 평일 운영 시간 연장과 주말 운영 등을 운영해 서비스 질적 개선을 추진하고 있다.

제이크 아우만 스텔란티스코리아 사장은 “대전과 원주에 이어 분당에서 종합 서비스 전시장을 오픈한 것으로 소비자 접근성을 높이고 수준 높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단계적으로 전국 모든 서비스 인프라 설비에 대한 개선 작업을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mbkim@donga.com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