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진영·박인비 등 도쿄올림픽 골프 최종 명단 확정

뉴시스

입력 2021-07-07 08:36:00 수정 2021-07-07 08:37:15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여자선수 고진영·박인비·김세영·김효주 최종 명단
남자 임성재·김시우 출전



국제골프연맹(IGF)이 도쿄올림픽 골프 종목에 출전할 남녀 최종 선수 명단을 7일(한국시간) 발표했다.

도쿄올림픽에는 남자 60명, 여자 60명의 선수가 출전한다.

남자 선수들은 오는 7월29일부터 8월1일까지, 여자 선수들은 8월4일부터 7일까지 일본의 카스미가세키 컨트리클럽에서 경기를 치를 예정이다

IGF는 남자부는 US 오픈, 여자부는 KPMG 여자 PGA 챔피언십이 끝난 후 올림픽 랭킹에 의해 올림픽 참가 자격을 발표한 바 있다.
이후 각국의 올림픽위원회에서 최종 출전 명단을 제출했고, 이후 남은 자리를 IGF가 다음 순서의 국가와 선수에게 재배치해 이번 최종 선수 명단을 완성했다.

아니카 소렌스탐 IGF 회장은 “우리는 골프의 지속적인 성장과 인기를 반영하는 쟁쟁한 남녀 출전 선수 명단과 그 다양성에 굉장한 기쁨을 느끼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우리는 욘 람과 넬리 코르다가 올림픽 랭킹을 결정하는 마지막 주에 메이저 챔피언십에서 우승하면서 세계 1위를 확정 지은 이야기나, 비록 무명의 선수이지만 똑같이 영감을 주는 각국의 올림픽 선수들의 다양한 이야기 등 함께 나눌 많은 멋진 이야기가 있다”고 말했다.
도쿄올림픽에는 여자대회 36개국, 남자대회 35개국에서 선수가 출전한다. 유럽 53명, 아시아 30명, 미주 26명, 오세아니아 6명, 아프리카 5명의 선수가 참가한다.

세계 상위 15위 내의 선수들에게 한 국가당 최대 4명까지 출전이 가능한 도쿄올림픽에서 한국 여자골프 국가대표로는 세계랭킹 2, 3, 4위인 고진영, 박인비, 김세영, 6위 김효주가 출전권을 따냈다.

남자골프 국가대표로는 임성재와 김시우가 출전권을 확보했다.

[서울=뉴시스]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