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라국제도시에 ‘의료바이오복합타운’ 구축

박윤정 기자

입력 2021-06-18 03:00:00 수정 2021-06-18 03:00:00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서울아산병원 컨소시엄


청라국제도시에 글로벌 수준의 청라의료복합타운을 구축하기 위해 ‘서울아산병원 컨소시엄’이 사업제안서를 제출했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인근 지역민의 관심이 고조되고 있다.

청라의료복합타운은 인천경제자유구역 청라국제도시에 들어설 세계 최고 수준의 의료바이오복합타운이다. 서울아산병원 컨소시엄은 글로벌 최고 수준의 병원 운영 및 첨단 스마트 교육 시스템뿐만 아니라 KAIST와 함께 의료 바이오 연구 분야의 글로벌 경쟁력을 담은 사업제안서를 지난달 제출했다.

특히 중증질환 환자 치료를 위한 ‘서울아산병원청라’를 구축하고 KAIST를 주축으로 의료복합타운 내 연구개발(R&D) 허브 역할을 하는 스마트 연구센터인 ‘라이프 사이언스 파크’와 전 세계에 대한민국 의료 및 바이오산업의 우수성을 전파할 ‘최첨단 스마트 교육센터’를 설립할 계획이다. 이 같은 소식이 알려지자 이 지역의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서울아산병원청라를 환영하는 여론이 형성되고 있다.

서울아산병원청라는 세계 수준의 경쟁력을 유지하고 지역 내 종합병원들과의 상생을 위해 본원 수준의 의료진이 배치하고 꿈의 암 치료기로 불리는 중입자가속기도 도입·추진할 예정이다.

또 세계적으로도 인정받는 서울아산병원의 의료 노하우를 국내외 의료진에게 전수하는 시뮬레이션센터, 버추얼센터, 해외환자교육센터, 로봇수술교육센터 등 ‘글로벌 교육 허브’도 설치할 계획이다.

KAIST 역시 바이오 메디컬, 뇌과학, 의료 빅데이터 및 AI 등 의·생명과학 연구진을 통해 세계적인 바이오 메디컬 생태계 조성을 위해 서울아산병원과 손을 맞잡았다.

한편 하나은행은 사업구조 및 금융구조 기획에 참여해 금융 주선과 재무적 투자자의 역할을 통해 안정적인 재원을 공급한다.

서울아산병원 컨소시엄 관계자는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기관들과 긴밀한 협업을 통해 대한민국 최고 의료복합타운 구축에 나설 것”이라며 “고난도 해외 중증 환자 치료는 물론이고 전 세계에게 발전된 의료 노하우를 전수하는 청라의료복합타운을 구축해 인천의 랜드마크로 성장시키겠다”고 말했다.

서울아산병원 컨소시엄에는 서울아산병원, 하나은행, KAIST, KT&G 및 HDC현대산업개발, 우미건설, 도우씨앤디, 액트너랩 등 각 분야 최고 수준의 기관 및 기업들이 참여했다.

박윤정 기자 ongoh@donga.com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