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남기 “BIG3 포함 혁신기업 600곳 선정…내년까지 1000개 목표”

뉴스1

입력 2021-05-06 10:48:00 수정 2021-05-06 10:51:17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6일 경기 성남 시스템반도체 설계지원센터에 열린 ‘혁신성장 BIG3 추진회의’에 앞서 EDA설계툴 시연을 보고 있다. 2021.5.6/뉴스1 © News1

정부가 미래차, 바이오헬스, 시스템반도체 등 빅(BIG)3 분야를 포함한 혁신기업 600곳을 선정하는 등 내년까지 1000개 기업 선정 목표를 차질없이 달성하기로 했다.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6일 오전 경기 성남시 판교 시스템판도체 설계지원센터에서 제9차 혁신성장 BIG3 추진회의를 주재하고 “그간 2차례에 걸쳐 279개 혁신기업을 선정한데 이어 이번 3차로 BIG3 분야 92개 기업(28.6%)을 포함한 321개 혁신기업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홍 부총리에 따르면 지난해 7월 1차로 32곳, 같은해 11월 2차로 247개 기업을 각각 선정하고 1조7983억원의 금융지원을 한 바 있다. 이번 3차로 321개 기업이 추가되면서 모두 600곳으로 늘었고, 내년까지 당초 계획대로 1000개 혁신기업 선정을 모두 완료할 방침이다.


홍 부총리는 “혁신성과 기술성을 갖춘 중소·벤처기업 집중 육성 차원에서 지난해 7월 혁신기업 국가대표 1000개를 선정해 체계적, 집중적으로 금융지원하는 프로젝트를 확정하고 추진 중”이라며 “여기에는 당연히 반도체 분야 중소벤쳐 혁신기업도 포함됐다”라고 설명했다.

홍 부총리는 “선정된 혁신기업에 대해서는 각 정책금융기관에서 최소한의 심사를 거쳐 지원한도 및 조건, 보증 등을 우대 지원할 것”이라며 “특히 혁신기업 선정, 선정기업 혁신성 점검 등을 포함한 ‘종합가이드라인’을 마련해 제시함으로써 금융지원·사후관리를 보다 체계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세종=뉴스1)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