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B그룹, 내년부터 한국여자오픈골프 타이틀 스폰서 참여

김종석기자

입력 2020-12-03 15:25:00 수정 2020-12-03 15:33:27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3일 열린 한국여자오픈 후원 조인식에 참석한 DB Inc. 문덕식 사장, DB그룹 김남호 회장, 대한골프협회 허광수 회장, 강형모 부회장(왼쪽부터). 크라우닝 제공

DB그룹이 35년 역사를 자랑하는 국내 최고 권위의 내셔널타이틀이 걸린 한국여자오픈골프선수권대회의 새로운 타이틀 스폰서로 참여한다.

DB그룹은 3일 서울 중구 더 플라자 호텔에서 김남호 DB그룹 회장과 허광수 대한골프협회 회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한국여자오픈 후원 조인식을 개최하고 2021년부터 타이틀스폰서로 참여한다고 밝혔다. 후원기간은 5년 장기 계약으로 알려졌다.

김남호 DB그룹 회장은 이날 조인식에서 “대한민국 골프의 발전에 보탬이 되고자 국내 최고의 메이저 대회인 한국여자오픈을 후원하기로 했다”며 “한국여자오픈을 통해 우리나라 여자 골프선수들이 세계적인 스타로 성장해 나가는 큰 꿈(Dream Big)을 이룰 수 있기를 바라며, 대한골프협회와 함께 이 대회를 내셔널타이틀에 걸맞은 최고의 골프 축제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본 대회의 개최 장소는 조만간 유치를 희망하는 골프장을 중심으로 실사를 거쳐 결정하고, 총 상금은 최고 대회에 걸맞은 수준인 최소 10억 원 이상으로 협의를 거쳐 발표될 예정이다.

7월 김남호 회장이 취임하면서 2세 경영의 막을 올린 DB그룹은 보험, 증권, 은행, 제조, 서비스 부문 사업을 전개하고 있으며, 다양한 스포츠 지원 및 사회공헌 활동도 꾸준히 이어가고 있다. 한국프로골프(KPGA)투어 개막전인 DB손해보험 프로미 오픈과 국내 골프선수 후원을 통해 골프 발전에 이바지하고 있다. 강원 원주를 연고로 한 DB 프로미 프로농구단을 통해 지역사회와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다양한 스포츠 지원활동을 펼치고 있다.

김종석기자 kjs0123@donga.com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