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일 울리는 캐럴… 흩날리는 눈 속 퍼레이드… 환상적인 크리스마스, 여기서 펼쳐져요!

박정민 기자

입력 2019-12-19 03:00:00 수정 2019-12-19 03:00:00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에버랜드

삼성물산 리조트부문(대표 정금용)이 운영하는 에버랜드가 한 해를 마무리하는 12월을 맞아 환상적이고 로맨틱한 겨울 축제 ‘크리스마스 판타지’를 선보인다.

2020년 1월 1일까지 펼쳐지는 에버랜드 크리스마스 판타지 축제에서는 하루 종일 흘러나오는 캐럴과 함께 크리스마스 특별 공연을 즐길 수 있다.


올 연말은 크리스마스 판타지 축제와 함께!

크리스마스 판타지 축제의 하이라이트 공연은 캐럴에 맞춰 하얀 눈을 흩날리며 퍼레이드길과 카니발 광장을 행진하는 ‘블링블링 X-mas 퍼레이드’다.

축제기간 매일 1, 2회씩 진행되는 퍼레이드에서는 산타클로스, 눈사람, 장난감 병정 등 다양한 크리스마스 캐릭터가 등장해 환상적인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선사한다.

특히 올해는 거대한 퍼레이드카 디자인이 트리, 아이스 등을 콘셉트로 새롭게 리뉴얼되고, 퍼레이드 연기자들의 캐릭터 의상이 더욱 화려해졌다.

또 크리스마스 준비로 바쁜 산타마을의 좌충우돌 이야기를 담은 댄스 공연 ‘우당탕! 산타마을 대소동’이 카니발 광장에서 매일 2회씩 펼쳐지고 ‘블링블링 위시타임’ 공연에서는 크리스마스 요정들이 거리로 나와 손님들과 함께 춤추고 포토타임도 진행한다.

산타 할머니와 특별한 크리스마스 추억 사진을 찍을 수 있는 산타 포토타임도 매일 2, 3회씩 포시즌스가든에서 진행된다.

크리스마스 판타지 축제 시작과 함께 알파인 빌리지 입구 지역에는 겨울을 건강하게 체험할 수 있는 ‘윈터 플레이 그라운드’가 문을 열었다.

윈터 플레이 그라운드에는 마치 북극에 온 것 같은 커다란 이글루와 아이스 미로, 스노 터널 등이 마련돼 있어 어린이는 물론 온 가족이 함께 겨울 이색 추억사진을 남기기에 좋다.

올겨울 에버랜드 대표 테마정원인 1만 m²(약 3000평) 규모의 포시즌스가든은 낮에도 밤에도 모두 눈부시게 반짝이는 ‘블링블링 골드 가든’으로 변신해 새롭게 선보이고 있다.

포시즌스가든에는 약 50만 개의 금빛 LED 전구와 함께 눈사람 트리, 열기구, 대형 의자, 보름달 등 수십 개의 황금빛 프러포즈 포토 스폿이 풍성하게 마련돼 있어 크리스마스와 연말연시를 추억할 인생사진을 남기기에 좋다.

또 수천 발의 폭죽이 밤하늘을 화려하게 수놓는 일루미네이션 판타지 공연 ‘타임 오디세이’가 25일까지 크리스마스 특별 버전으로 매일 밤 펼쳐지고 있어 사랑하는 가족, 친구, 연인과 함께 특별한 크리스마스 추억을 만들기에 좋다.



■ 2020년은 에버랜드와 함께 새로운 출발!

에버랜드는 2020년 경자년(庚子年)을 맞아 내년 2월까지 ‘2020 비긴 어게인 위드 에버랜드’ 캠페인을 펼친다.

2020년은 십이간지 동물 순서 중 가장 첫 번째로 시작하는 쥐띠 해이자, 새로운 10년이 시작되는 의미 있는 해로 에버랜드는 고객들과 새로운 출발을 함께하고자 이번 캠페인을 마련했다.

에버랜드는 희망과 감사, 도전, 설렘을 테마로 고객들과 함께하는 다채로운 이벤트를 선보이며 자세한 내용은 에버랜드 홈페이지를 통해 순차적으로 공개할 예정이다.

먼저 에버랜드를 방문한 고객들을 대상으로 2020년에 이루고 싶은 소원을 적어 벽에 걸어 보는 ‘2020 위시월’ 이벤트가 12월에 진행된다.

에버랜드는 국제구호개발 NGO 플랜코리아와 함께 위시월에 걸리는 소원의 숫자만큼 특정 기부금을 자체적으로 출연해 소외지역 아동 돕기 기금으로 활용할 예정이다.

올해 마지막 날인 31일 밤 12시, 에버랜드 포시즌스가든에서는 2019년을 마무리하고 희망찬 2020년 새해를 맞이하는 카운트다운 불꽃쇼가 펼쳐진다.

카운트다운 불꽃쇼는 올해 에버랜드를 찾아준 고객에 대한 감사와 2020년 새로운 희망의 의미를 담아 2020초(약 33분) 전부터 카운트다운이 시작되며, 스페셜 공연이 펼쳐진 후 밤 12시 정각에 맞춰 평소보다 3배 이상인 초대형 불꽃쇼가 밤하늘을 수놓는다.

‘2020 비긴 어게인 위드 에버랜드’ 캠페인은 카운트다운 불꽃쇼와 함께 시작한 2020년에도 계속 펼쳐진다.

1월에는 도전을 테마로 고객들이 숫자 ‘20’과 관련해 재미있게 이용할 수 있는 20가지 특별 프로모션이 진행된다. 예를 들어 1월 한 달간 매일 2020명 선착순으로 역대급 우대가를 제공하고, 2020년에 결혼 20주년, 입사 20주년 등 20과 관련된 사연이 있는 고객들에게 특별한 가격 혜택을 선물하는 것이다.

2020년 에버랜드를 특별하게 이용할 수 있는 20가지 이벤트는 12월 말경 에버랜드 홈페이지에서 자세히 공지할 예정이다.

1월에 이어 졸업 시즌인 2월에는 새로운 시작의 설렘을 담은 청춘 축제 ‘헬로 마이 트웬티즈’가 펼쳐진다.

2020년에 스무 살을 맞이하거나 스무 살 시절을 이미 경험한 고객들을 위해 마련된 이번 축제에서는 설렘 사진관, 청춘 응원 공연 등 스무 살을 추억할 수 있는 다채로운 이벤트가 진행된다.

박정민 기자 atom6001@donga.com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