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소 사회 체험” 현대차, 상하이 비전관 개관

변종국 기자

입력 2019-08-27 03:00:00 수정 2019-08-27 03:00:00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현대차그룹이 26일 중국 상하이 스지광장에 설치한 수소 비전관 내의 수소차 넥쏘의 공기 정화 시연 코너. 현대자동차그룹 제공
현대차그룹이 중국 상하이 스지(世紀)광장에 미래 수소 사회를 체험해 볼 수 있는 수소비전관(Hyundai Hydrogen World)을 개관했다고 26일 밝혔다.

406m²(약 123평) 규모로 조성된 수소 비전관은 △수소차 넥쏘 공기 정화 시연 △수소 미래 사회 체험 △수소전기차 절개차 및 수소탱크 전시 △미래 모빌리티 체험 △수소 관련 전문가 인터뷰 영상 등의 콘텐츠로 구성돼 있다. 현대차그룹은 26일부터 다음 달 8일까지 약 2주간 비전관을 운영할 예정이다.

상하이 스지광장은 1일 평균 유동인구가 50만 명에 달할 정도로 붐비는 상하이의 대표적인 랜드마크다. 현대차그룹은 수소 비전관을 통해 그동안 축적해온 수소전기차 관련 기술력과 수소에너지가 가져올 미래 사회에 대한 비전을 중국 시장에 전달할 계획이다.

변종국 기자 bjk@donga.com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