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추린 뉴스]삼양식품, 소외계층에 라면 1만박스 지원 外

동아일보

입력 2019-07-11 03:00:00 수정 2019-07-11 03:00:00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삼양식품, 소외계층에 라면 1만박스 지원

삼양식품은 창업주 고(故) 전중윤 명예회장의 타계 5주기 및 탄생 100주년을 맞아 삼양원동문화재단과 함께 9월까지 전국 소외 계층에 라면 1만 박스(40만 개)를 전달한다고 10일 밝혔다. 우선 삼양식품과 삼양원동문화재단은 9일 첫 기부처로 서울문화재단에 라면 100박스를 전달했다. 3개월에 걸쳐 전국의 지역아동센터, 복지관 등에 총 1만 박스의 라면을 기부할 예정이다. 기부된 라면은 해당 지역 내 소외 계층에게 전달된다.


■ 롯데몰 수지, 18일 용인시청서 채용박람회

롯데몰 수지는 다음 달 개점을 앞두고 18일 용인시청에서 채용박람회를 개최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채용 박람회에는 롯데마트와 롯데시네마 등 계열사와 입점사 40여 개 업체가 참여한다. 롯데는 롯데몰 수지 개점을 통해 2000여 개의 일자리가 새로 생길 것으로 예상했다. 채용박람회는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운영되며 기업별 채용 담당자들이 상주하며 채용 정보를 제공한다.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