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LG 2019년도 임원인사 단행…외부수혈로 인적쇄신

뉴시스

입력 2018-11-28 14:09:00 수정 2018-11-28 14:11:54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LG그룹 지주사 ㈜LG는 28일 이사회를 통해 2019년도 임원인사를 단행했다고 밝혔다.

㈜LG에 따르면 이번 인사는 사업포트폴리오 강화, 인재육성 등 지주회사의 역할을 강화하며, 계열사의 사업과 사람에 대한 미래 준비 지원을 중점에 뒀다. 또한 외부에서 전문가를 영입하는 한편 경영진의 변화를 꾀하는 인사를 실시했다.

㈜LG는 홍범식 베인&컴퍼니 코리아 대표를 경영전략팀장(사장)으로 영입했다. 또한 김형남 한국타이어 부사장을 자동차부품팀장(부사장)으로, 김이경 이베이코리아 인사부문장을 상무로 영입했다.

이번 인사에서는 이남준 상무, 최호진 상무를 선임했다. 또한 이방수 LG디스플레이 부사장, 이재웅 LG유플러스 전무, 정연채 LG전자 전무, 강창범 LG화학 상무, 김기수 LG상사 상무, 이재원 LG유플러스 상무가 ㈜LG로 이동했다.

【서울=뉴시스】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