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스, 신곡 ‘기적’ 발표 “이번엔 '판타지 순정남' 콘셉트”

동아경제

입력 2014-05-27 08:09:00 수정 2014-05-27 08:09:00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사진=젤리피쉬

빅스, 신곡 ‘기적’ 발표 “이번엔 '판타지 순정남' 콘셉트”

그룹 빅스가 27일 자정 네 번째 싱글 ‘이터니티(ETERNITY)’를 공개하고 타이틀 곡 ‘기적’으로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한다.

지난해 발표한 정규 1집 타이틀곡 ‘저주인형’ 이후 6개월 만에 선보인 신곡 ‘기적’은 히트곡 메이커 신혁 작곡가의 야심작으로 힘 있는 비트와 트렌디한 신스 사운드 위에 감성적이고 슬픈 멜로디가 어우러져 묘한 슬픔을 전달하는 곡이다.

애절하면서도 반전 있는 김이나 작사가만의 특별한 가삿말과 곡 후반부로 갈수록 울부짖는 듯한 코러스 라인은 듣는 이들의 귀를 사로잡으며 차트 지각 변동을 예고하고 있다.

빅스는 “찰나와 같은 짧은 꿈속에서 영원한 사랑을 찾게 되는 ‘기적’에 대한 이야기”라는 슬프고 애절한 판타지와 같은 스토리를 드라마틱한 퍼포먼스로 표현하며 ‘판타지 순정남’의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신곡 ‘기적’은 그 동안 빅스가 보여줬던 콘셉트와는 또 다른 성격으로 ‘스토리형 판타지’라는 새로운 형태의 콘셉트를 보여준다. 한층 더 깊고 범접할 수 없는 궁극을 보여주고 있다는 평을 받으며 팬들은 물론 관계자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다.

소속사 젤리피쉬 엔터테인먼트는 “그 어떤 앨범보다도 이번 앨범에 심혈을 기울였다”며 “빅스의 데뷔 2주년을 기념하는 작품이며, 첫 단독 콘서트를 앞두고 있는 만큼 빅스 멤버들은 많은 노력을 하고 있다. 이번 앨범을 통해 빅스의 성장한 모습을 보여주게 될 것이다”고 전했다.

빅스의 ‘기적’의 뮤직비디오는 국내 최고 뮤직비디오 팀 쟈니브로스 홍원기 감독의 지휘 아래 제작되어 시계태엽을 상징하는 스팀 펑크 아트 비주얼과 화려한 CG를 통해 강렬하고 세련된 영상미를 자랑하고 있다. 빅스는 ‘기적’으로 본격적인 방송활동을 시작할 예정이다.

동아오토 기사제보 car@donga.com



관련기사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