李대통령 “韓-中 FTA 2년내 체결 가능”

동아일보

입력 2012-05-28 03:00:00 수정 2012-05-28 09:01:24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이명박 대통령은 26일 한중 자유무역협정(FTA) 협상과 관련해 “아마 가능하면 2년 안에 (체결)될 수 있다”고 말했다. 이 대통령은 미국의 경제전문 케이블TV인 CNBC와의 인터뷰에서 “한미 FTA와 달리 정치적 반대가 없고, 한중 FTA가 남북문제(개선)에도 도움이 되는 만큼 한미 FTA 협상 때보다 빨리 진행될 것”이라며 이렇게 말했다.

이 대통령은 또 국제 신용평가기관의 한국 평가등급이 이탈리아나 그리스와 비슷한 수준인 것에 대해 “한국이 너무 과소 평가됐다”며 “무디스나 S&P도 그런 점에서 조정이 필요하지 않나 생각하고 있다”고 말했다. 북한의 급변사태 가능성을 묻는 질문에는 “북한이 국제사회와 협력해 경제를 자립한 뒤 한국과 평화적으로 통일하는 게 가장 바람직하다”며 “이제 이런 문제를 중국, 미국과는 물론이고 북한과도 대화를 할 때가 됐다”고 강조했다.

김승련 기자 srkim@donga.com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