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이본, 과거 장우혁 스캔들 관련 질문에 “마초 기질…누나라고 안 불러”

동아경제

입력 2015-01-29 11:16:00 수정 2015-01-29 11:20:28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라디오스타 이본. 사진=MBC 라디오스타

라디오스타 이본, 과거 장우혁 스캔들 관련 질문에 “마초 기질…누나라고 안 불러”

이본이 과거 가수 장우혁과의 스캔들에 대해 해명했다.

이본은 28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수요일 수요일은 라스다’ 특집으로 이본 출연해 재미를 전했다.


이날 이본은 “과거에 연하남 장우혁과도 스캔들이 있지 않았냐”는 질문에 대해 “장우혁은 6살 연하였다. 구미 출신인데 학교 다닐 때 방에 내 브로마이드를 붙여놨다고 하더라”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방송에서 만났는데 절대 누나라고 말을 안 놨다. 굉장히 마초 기질이 있다”고 말했다.

이본은 “‘넌 왜 나한테 누나라고 안 하냐’고 물으면 싫다고 했다. 누나라고 하기 싫다고 했었던 것 같다”고 말해 묘한 여운을 남겼다.

한편 이날 이본은 과거 R.ef 성대현과의 스캔들에 대해서도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동아경제 기사제보 eco@donga.com



관련기사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