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레 강황 속 ‘쿠르쿠민’ 두려운 기억 지우는 효과 있어, 뉴욕 시립대학 연구결과 발표

동아경제

입력 2015-01-21 10:34:00 수정 2015-01-21 10:37:52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두려운 기억 지우는 효과. 사진=동아일보DB

카레 강황 속 ‘쿠르쿠민’ 두려운 기억 지우는 효과 있어, 뉴욕 시립대학 연구결과 발표

카레를 먹으면 두려운 기억을 지우는 효과가 있다는 연구결과가 알려졌다.

최근 뉴욕 시립대학의 글렌 샤피 심리학교수는 카레를 많이 먹으면 두려운 기억을 지울 수 있다는 연구결과를 발표했다.


글렌 샤피 교수의 연구결과에 따르면 카레의 주재료인 강황에는 쿠르쿠민이라는 물질이 들어있으며, 과거의 공포 기억을 지우고 두려운 기억이 새로이 저장되는 것을 막아주는 효과가 있다.

연구진은 두 그룹의 쥐를 가지고 실험했다. 한 그룹에는 일반적인 보통의 먹이를, 또 다른 한 그룹에는 쿠르쿠민이 많이 함유된 알약 모양의 먹이를 제공했다.

이어 쥐들에게 특정 소리를 들려주며 발에 충격을 가하는 방식으로 특정 소리에 대한 공포의 기억이 형성되게 한 것이다.

몇 시간 후 공포의 소리를 들려주자, 보통의 먹이를 먹은 쥐들은 그 소리를 듣고 몸이 경직됐으나 쿠르쿠민을 먹은 쥐들은 전혀 두려운 듯한 반응을 보이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글렌 샤피 교수는 쿠르쿠민의 효과로 기억이 흐트러졌다가 다시 자리 잡는 이른바 ‘재응고화’가 차단됐다는 사실을 암시한다고 설명했다.

한편 글렌 샤피 교수의 연구결과는 ‘신경정신약리학(Neuropsycholpharmacology)’ 최신호에 발표됐다.

두려운 기억 지우는 효과. 두려운 기억 지우는 효과. 두려운 기억 지우는 효과.

동아경제 기사제보 eco@donga.com

관련기사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