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항공, 노사 임금교섭 완료

김재범 전문기자

입력 2018-10-09 17:47:00 수정 2018-10-09 17:53:56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싸이월드
  • 구글

아시아나항공(사장 한창수)이 조종사노조와의 2018년 임금교섭을 완료했다. 9월18일 노사가 합의한 임금교섭 잠정합의안이 노조 찬반투표에서 찬성률 82.2%로 가결됨에 따라 8일 오후 서울 강서구 아시아나타운 본사에서 교섭 조인식을 가졌다. 김이배 경영관리본부장과 조종사노조 김영곤 위원장이 합의서에 서명했다. 조종사노조와의 임금교섭은 8월부터 7차례에 걸쳐 협상을 진행해 기본급 인상, 연한수당 인상, 중·소형기 기장 비행수당 단가 인상, 화물기 비행수당 단가 인상 등을 합의했다.

스포츠동아 김재범 기자 oldfield@donga.com


관련기사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