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룩(KLOOK), 14일 방콕서 한국인 ‘송크란 물총싸움’ 진행

김재범 전문기자

입력 2018-04-13 08:16:00 수정 2018-04-13 08:20:23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싸이월드
  • 구글

한국인 전용 해외 액티비티 행사, 판매 4일만에 완판

글로벌 액티비티 플랫폼 클룩(KLOOK)은 태국 최대 축제인 송크란 기간인 14일 오후3시(현지 시간) 방콕 시암의 BTS 내셔널 스타디움역 앞 MBK(마분콩) 쇼핑몰 스카이워크에서 ‘한국인 물총싸움 축제’를 진행한다.

‘야반도주와 함께하는 액숀 서스펜스 물총싸움’라는 이름의 이번 액티비티는, 클룩이 한국인 전용으로 출시한 첫 해외상품이다. 유튜브 크리에이터 ‘야반도주’와 함께하는 행사로 3월 31일 출시 4일 만에 완판됐다.

행사 참가자들에게는 물총, 방수케이스, 헤어밴드 등이 무료로 지급된다. 행사 후에는 여독을 풀 수 있는 태국 현지 렛츠 릴렉스 스파 이용권 및 추첨을 통해 총 100만원 상당의 클룩 상품권을 제공한다.

송크란은 태국의 새해를 맞아 서로에게 물을 뿌리며 축복을 기원하는 태국 최대의 축제이다. 이번 행사를 기획한 클룩의 이준호 지사장은 “처음 기획한 한국인 전용 상품인데도 순식간에 매진됐다”며 “세계 각국의 다양한 명절 및 이벤트에 맞춰, 한국인들만을 위한 특별한 액티비티를 앞으로도 계속 발굴하겠다”고 말했다.

클룩은 태국을 비롯해 세계 200여개 도시에서 4만여개 상품을 판매하는 글로벌 액티비티 플랫폼으로 현재 서울을 포함한 아시아, 미주, 유럽 등에 15개 지점을 운영하고 있다.

스포츠동아 김재범 기자 oldfield@donga.com


관련기사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