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자동 +팔로우, 동아만의 쉽고 재미있는 부동산 콘텐츠!, 네이버 포스트에서 더 많이 받아보세요

[화제의 분양현장]전망 좋은 49층 주상복합아파트… 세종시 랜드마크로 ‘우뚝’

황효진 기자

입력 2017-12-07 03:00:00 수정 2017-12-07 03:00:00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싸이월드
  • 구글
세종 리더스포레


한화건설 컨소시엄(한화건설, 신동아건설, 모아종합건설)은 이달 세종시 2-4생활권 P4구역 2개 블록(HC3, HO3 블록)에서 주상복합아파트 ‘세종 리더스포레’를 분양한다고 밝혔다.

아파트는 49층, 11개 동 총 1188가구 규모로 전용면적 84∼149m²로 구성된다. 블록별로 공급가구와 면적이 다르다. HC3블록은 총 343채로 전용면적별 △84m² 170채 △99m² 137채 △112m² 35채 △145m²(펜트하우스) 1채가 공급된다. HO3블록은 총 845채이며 전용면적별 △84m² 419채 △99m² 243채 △100m² 10채 △114m² 148채 △119m² 22채 △147m²(펜트하우스) 2채 △149m²(펜트하우스) 1채가 공급된다.

이 밖에 단지 내 상업시설도 분양한다. HC3블록(7586m²)은 상업시설을 1, 2층에 배치했으며 HO3블록(1만9993m²)은 1, 2층과 45층∼49층에 배치할 예정이다. 분양은 내년 상반기 중에 실시할 예정이다.

세종 리더스포레가 들어설 곳은 상업과 문화, 자연환경 등의 생활 인프라가 잘 갖춰진 곳이다. 단지 바로 옆에 2-4생활권의 중심상업시설인 어반아트리움이 있다. 어반아트리움은 2-4생활권의 중심상업시설로 쇼핑거리와 다양한 문화복합상업시설이 계획된 곳이다. 세종시 유일의 백화점도 2-4생활권에 예정돼 있다. 또한 세종시의 문화예술을 책임질 세종아트센터(2019년 완공 예정)도 단지 바로 앞에 건립된다.

자연·교육환경도 우수하다. 제천 수변공원과 국립세종수목원(2021년 개원 예정)이 단지와 가깝다. 또 나성초·중학교(2019년 개교 예정)를 비롯해 세종예술고(2018년 개교 예정) 등을 걸어서 등하교 할 수 있다.

2-4생활권에서 아파트 분양은 올해 처음이다. 모두 4개 구역(P1, P2, P3, P4)에서 아파트 공급이 예정돼 있으며 세종 리더스포레는 4개 구역 가운데 유일하게 컨소시엄 아파트다. 또한 세종 리더스포레는 지난해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에서 진행한 도시건축 설계공모전 당선작이다. 업계에서 공모전 당선작은 특별한 아파트로 여겨진다. 조경이나 외관 디자인 등에서 차별화를 두기 때문이다.

세종 리더스포레는 조망권 확보를 위해 동별로 높이를 차등화(16∼49층)해 설계했으며 가장 높은 49층에는 전망대도 설치한다. 또한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지진, 화재 등 사고에 대비해 안전성에 만전을 기했다. 고층 거주자들을 위한 피난안전구역을 설치했으며 비상시 작동하는 비상방송 설비와 비상조명등, 피난유도선 등도 예정돼 있다. 특히 가구 내 대피공간으로 소방차량이 접안 가능하도록 했다. 커뮤니티시설 또한 세종 리더스포레만의 차별화된 시설로 특화했다. 게스트하우스, 커뮤니티키친, 맘스스테이션 등이 구성될 예정이다.

한화건설 조성준 분양소장은 “한화건설 컨소시엄은 세종 리더스포레를 상업·문화·교육 시설이 집중되어 있는 최적의 입지에 공급한다”며 “2-4생활권뿐만 아니라 세종시를 대표하는 랜드마크 아파트로 자리 잡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황효진 기자 herald99@donga.com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