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든걸]문화 칼럼니스트 이민희가 뽑은 올여름 기대되는 공연 5

동아일보

입력 2018-07-13 03:00:00 수정 2018-07-13 03:00:00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싸이월드
  • 구글
뮤지컬 ‘매디슨 카운티의 다리’
뮤지컬 ‘매디슨 카운티의 다리’
가슴 시린 잔잔한 러브 스토리와 감미로운 음악

가슴을 울리는 스토리와 감미로운 음악으로 인기를 모았던 뮤지컬 ‘매디슨 카운티의 다리’가 지난해에 이어 다시 관객을 찾는다. 이 작품은 미국 아이오와주의 한 시골 마을에서 평범한 삶을 살고 있던 주부 프란체스카와 사진 촬영을 위해 마을에 온 내셔널 지오그래픽 사진작가 로버트 킨케이드의 가슴 시린 사랑과 이별을 잔잔하게 그렸다.

동명의 소설을 바탕으로 먼저 개봉된 영화보다 뮤지컬이 원작에 더 충실하게 제작됐다. 연령이나 정서적인 면에서 보다 젊어진 작품의 두 주인공 프란체스카와 로버트 역에는 각각 김선영과 차지연, 박은태와 강타가 출연한다.

8월 11일부터 10월 28일까지 샤롯데씨어터에서 공연.

뮤지컬 ‘록키호러쇼’
뮤지컬 ‘록키호러쇼’
관람객도 함께하는 일탈과 파격의 무대


우주 행성에서 온 양성애자, 외계인 남매, 인조인간 등 독특한 캐릭터들이 대거 등장하는 B급 문화의 대표 뮤지컬 ‘록키호러쇼’. 기존 사회에서 통용되던 모든 것들의 정반대 모습을 한 등장인물들이 일탈과 파격을 즐기는데 주저하지 않는다.

마이클리, 송용진, 조형균, 간미연, 최수진, 이지수 등 22명의 배우들이 모두 강렬한 캐릭터를 연기한다. 관객들은 무대 위 배우들과 함께 비를 맞으며 신문을 뒤집어쓰거나, 자리에서 일어나 함께 춤을 춘다. 상심한 주인공을 위로하기 위해 미리 준비해온 빵을 무대 위로 던지기도 하는 등 ‘록키호러쇼’만의 특별한 관람 문화가 흥미진진하다.

8월 3일부터 10월 21일까지 홍익대 대학로 아트센터 대극장에서 공연.

뮤지컬 ‘명성황후’
뮤지컬 ‘명성황후’
김소현, 손준호 부부의 호흡이 기대되는 공연


조선 26대왕 고종의 비(妃)이자 대한제국의 첫 황후였던 명성황후의 서거 100주년을 기념해 제작된 대형 창작 뮤지컬 ‘명성황후’. 19세기 말 격변의 시대에 허약한 국권을 지키기 위해 일본에 정면으로 맞서다 비참한 최후를 맞은 명성황후의 삶을 그린 작품이다.

인기에 힘입어 23년간 공연되고 있는 이 작품의 2018년 시즌 마지막 무대가 선보인다. 명성황후의 시해를 계획한 미우라의 재판 장면을 극 도입부에 배치하는 등 한층 역동적인 연출이 기대된다. 실제 부부인 배우 김소현과 손준호가 명성황후와 고종으로 단일 캐스팅 돼 전 회 무대에 설 예정이다.

8월 14일부터 19일까지 성남아트센터 오페라하우스에서 공연.

미국내셔널유스오케스트라
미국 내셔널 유스 오케스트라 내한공연
빛나는 재능의 젊은 음악가들


카네기 홀 재단이 직접 창단한 젊은 음악가들의 단체인 미국 내셔널 유스 오케스트라가 첫 내한 무대를 갖는다. 세계적인 지휘자 마이클 틸슨 토마스가 이끄는 이번 공연에는 프랑스 피아니즘의 대표주자 장 이브 티보데가 함께하며, 그의 장기인 거슈윈의 피아노 협주곡 F장조를 선보일 예정이다.

오디션 과정을 거쳐 선발된 2018 미국 내셔널 유스 오케스트라 멤버들은 미국 오케스트라 단체들의 수석 연주자들로 구성된 교수진에게 트레이닝을 받은 후 서울, 대전, 대만, 상하이, 베이징 등 아시아 주요 도시들에서 투어 공연을 진행한다.

8월 1일 롯데콘서트홀에서 공연

스타워즈인콘서트
스타워즈 인 콘서트
백윤학이 이끄는 라이브 오케스트라


1977년 개봉작인 ‘스타워즈 : 새로운 희망’을 스크린으로 상영함과 동시에 영화 사운드트랙을 무대 위 오케스트라의 라이브 연주로 선보이는 필름 콘서트 ‘스타워즈 인 콘서트’. 첫 편 개봉 후 40여 년간 전 세계를 매료시킨 영화 스타워즈 시리즈를 돋보이게 하는 존 윌리엄스의 사운드 트랙을 라이브로 감상할 수 있는 특별한 기회다. 스크린을 주시하며 영화음악을 삽입하는 이번 콘서트의 지휘는 수차례 필름 콘서트를 성공적으로 이끌었던 백윤학이 맡아 코리아쿱 오케스트라와 함께 한다.

8월 3일부터 4일까지 롯데콘서트홀에서 공연.


글/이민희(문화 칼럼니스트)
동아일보 골든걸 goldengirl@donga.com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