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대리점 4000곳 ‘포켓스탑’ ‘체육관’으로…데이터 무료 혜택도

동아닷컴 최용석 기자

입력 2017-03-20 10:32:00 수정 2017-03-20 10:36:39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싸이월드
  • 구글
전국 4000여 곳의 SK텔레콤 공식인증대리점이 이달말 까지 순차적으로 게임 속 AR 공간에서 ‘포켓스탑’, ‘체육관’으로 바뀐다. 사진제공=SK텔레콤

SK텔레콤, ‘포켓몬 GO’와 AR생태계 확대 파트너십 체결

SK텔레콤이 세계적인 위치기반 AR 모바일 게임 ‘포켓몬 GO’ 공동제작사 ‘나이언틱(Niantic)’, ‘㈜포켓몬코리아’와 공식 파트너십을 체결하고, 21일부터 ‘포켓몬 GO’ 공동 마케팅을 실시한다.

전국 4000여 곳의 SK텔레콤 공식인증대리점은 이날부터 3월말까지 순차적으로 게임 속 AR 공간에서 ‘포켓스탑’, ‘체육관’으로 바뀐다. 인구 밀집도가 낮은 지역에 거주하는 이용자는 ‘포켓스탑’, ‘체육관’을 찾기 어려워 게임 이용에 제한이 많았지만, 전국에 위치한 SK텔레콤 대리점에서 손쉽게 게임을 즐길 수 있게 됐다.

‘포켓스탑’은 포켓몬을 잡는 ‘몬스터볼’ 등 필수 아이템을 획득하는 장소로 위치가 파란색 네모 모양으로 표시된다. 또 ‘체육관’은 이용자끼리 포켓몬으로 대전을 벌이는 장소를 의미한다.

SK텔레콤은 ‘나이언틱’과 함께 SK텔레콤 고객에게 오는 6월말까지 포켓몬GO 게임 이용 중 발생하는 데이터를 무료로 제공한다. 단, 게임 다운로드 및 업데이트에 필요한 데이터는 제외된다.

추가로, 포켓몬 GO 게임 아이템을 처음 구매하는 SK텔레콤 고객에게 ‘100포켓코인’ 증정 이벤트도 실시한다. 이벤트는 21일부터 24일까지다. 선착순 3만명 신청 시 조기 종료된다.

동아닷컴 최용석 기자 duck8@donga.com


관련기사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