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격호 롯데그룹 총괄회장, 롯데 자이언츠 사내이사 퇴임

뉴시스

입력 2017-05-19 17:54:00 수정 2017-05-19 17:54:49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싸이월드
  • 구글
롯데그룹 측 “건강상 이유로 재선임 되지 않아”


신격호 롯데그룹 총괄회장이 지난 15일 롯데 자이언츠 사내이사에서 퇴임했다. 이로써 신 총괄회장이 임원으로 이름을 올리고 있는 계열사로는 롯데알미늄 하나만이 남게 됐다.

19일 롯데자이언츠는 신 총괄회장이 사내이사에서 퇴임했다고 공시했다. 건강 상 이유가 퇴임의 배경이다. 롯데그룹 관계자는 “건강 상의 이유로 재선임이 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신 총괄회장은 현재 롯데알미늄 기타 비상무이사로 이름을 올리고 있다. 임기는 오는 8월까지다. 또 그는 앞서 지난 3월 롯데쇼핑 대표이사, 롯데건설 비상무이사에서도 물러났다.

【서울=뉴시스】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