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도 못 뜬 강아지가 경찰견?..대만 경찰견 부대

노트펫

입력 2017-06-19 18:07:45 수정 2017-06-19 18:09:12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싸이월드
  • 구글

대만 경찰이 경찰견 후보생이 된 래브라도 리트리버 강아지 6마리를 공개했다고 영국 일간지 텔레그래프가 지난 1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타이페이 경찰서는 생후 1개월 된 래브라도 리트리버 강아지 6마리를 시민에게 공개했다. 이름은 푸싱, 슈만, AJ, 리앙, 페이다, 이지로 각각 지었다.

은퇴한 경찰견 어미의 훌륭한 혈통을 이어받은 강아지들로, 지난 5월 태어났다. 앞으로 8~12개월간 훈련을 받고, 훌륭한 경찰견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았다.

5마리는 마약 탐지견 훈련을 받고, 담갈색 강아지 '푸싱(福星)'만 혈액 탐지견으로 조련할 계획이다. 다음은 타이페이 경찰서 페이스북에 올라온 경찰견 후보생들의 귀여운 사진들이다.



* 본 기사의 내용은 동아닷컴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