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임러·만트럭’ 덤프 등 3074대 리콜…“동력전달 안돼 안전운행 지장”

뉴시스

입력 2018-12-17 06:09:00 수정 2018-12-17 06:12:07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싸이월드
  • 구글

‘다임러트럭’ 및 ‘만트럭버스’가 판매한 덤프트럭과 자동차 총 3074대가 리콜된다.

국토교통부는 다임러트럭코리아 및 만트럭버스코리아에서 제작·판매한 건설기계 및 자동차 3074대에서 안전운행에 지장을 줄 수 있는 제작결함이 발견돼 자발적으로 시정조치(리콜)한다고 17일 밝혔다.

다임러트럭코리아 덤프트럭 703대는 3축 부분의 종감속장치중 피니언기어가 진동 등으로 고정너트가 풀려 벌어지면서 구동축에 동력을 전달하지 못할 수 있다.

해당 건설기계는 17일부터 다임러트럭코리아 서비스센터에서 무상 수리를 받을 수 있다.

만트럭버스코리아 덤프트럭 1195대, 자동차(카고트럭, 트랙터) 1176대는 주행 중 특정한 모드에서 변속기가 중립단으로 고정이 돼 가속페달을 밟더라도 동력전달이 되지 않아 안전운행에 지장을 줄 수 있다.

해당 건설기계 및 자동차는 이날부터 만트럭버스코리아 서비스센터에서 무상 수리를 받을 수 있다.

궁금한 사항은 다임러트럭코리아(080-001-1886), 만트럭버스코리아(031-8014-5774)로 문의하면 된다.

국토부는 자동차 및 건설기계 리콜센터(080-357-2500)를 통해 결함신고를 받고 있다.

국토부 관계자는 “신고 받은 사항에 대해 객관적이고 공정한 제작결함조사를 하고, 결함 발생 시 신속한 시정 조치를 통해 자동차 및 건설기계 제작결함으로 인한 안전사고로부터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데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서울=뉴시스】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