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네시스 G70 반응↑… 출시 첫날 2100대 계약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입력 2017-09-21 09:55:00 수정 2017-09-21 09:57:04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싸이월드
  • 구글

국산 신차 ‘제네시스 G70’ 반응이 뜨겁다.

제네시스는 G70 판매 개시 첫날 2100대가 계약됐다고 21일 밝혔다. 이는 G70의 올해 판매목표인 5000대의 40%가 넘는 실적이다. 동일 세그먼트 1, 2위를 다투는 메르세데스벤츠 C클래스 등 독일 업체 차량의 지난해 월평균 판매 대수의 약 3배에 달하는 수치다.

G70은 지난 18일부터 주요 판매거점을 중심으로 순차적으로 전시되고 있다. 이달 4일부터 20일까지 진행한 사전 시승예약 이벤트에서는 1만 명이 시승 신청한 것으로 나타나는 등 인기를 얻고 있다.

제네시스 G70는 제네시스 브랜드 세단 라인업을 완성시키는 글로벌 중형 고급세단으로 우아하면서도 역동적인 디자인과 강력한 퍼포먼스, 고급감이 돋보이는 인테리어와 첨단 신기술·안전사양으로 무장한 제네시스 브랜드의 야심작이다.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brjeans@donga.com


자동차 핫포토

라이프



동아오토 +팔로우, 동아만의 쉽고 재미있는 자동차 콘텐츠!, 네이버 포스트에서 더 많이 받아보세요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