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평택시, ‘상생협력 협약’ 체결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입력 2019-04-24 15:25:00 수정 2019-04-24 15:26:52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싸이월드
  • 구글

쌍용자동차가 지역사회 발전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평택시와 긴밀히 협력하기로 했다.

24일 평택시청에서 열린 평택시와 쌍용차 상생협력 협약식에는 정장선 평택시장, 예병태 쌍용차 대표, 정일권 노동조합위원장 등이 참석했다.

평택시와 쌍용차는 ▲평택시 공용차량 구매시 쌍용차 우선 구매 ▲쌍용차 판매캠페인 지원 ▲쌍용차, 평택시 로컬푸드 우선 구매 ▲평택시 나눔·봉사·문화 활동 동참 등 다양한 분야에 걸쳐 함께 추진할 수 있는 협력방안들을 논의해 나가기로 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평택시는 렉스턴 스포츠 10대를 우선 공용차량으로 구매하게 된다.

예병태 쌍용차 대표는 “평택지역을 대표하는 기업으로서 평택시민들로부터 큰 사랑과 응원을 받아 왔다”며 “앞으로도 쌍용차 노·사는 지역사회에 보답하는 마음으로 지역사회와 함께 성장하고 발전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brjeans@donga.com


자동차 핫포토

라이프



동아오토 +팔로우, 동아만의 쉽고 재미있는 자동차 콘텐츠!, 네이버 포스트에서 더 많이 받아보세요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