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노후 트럭 교체 최대 400만원 지원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입력 2019-01-31 11:13:06 수정 2019-01-31 11:13:06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싸이월드
  • 구글
현대자동차가 노후 트럭 보유 고객을 대상으로 차량 교체 지원에 나선다.

현대차는 노후 트럭을 폐차하고 신차를 구매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차값을 최대 400만 원 지원한다고 31일 밝혔다.

현대차 노후 트럭 신차 교체 지원 프로모션은 배출가스 5등급의 트럭과 2016년 이전 제작된 도로용 건설기계를 대상으로 진행된다.

구체적으로 노후 트럭 보유 고객이 폐차 후 신차 구매 시 ▲마이티 50만 원 ▲메가트럭 120만 원 ▲대형 트럭(뉴파워트럭, 엑시언트) 300만~400만 원 등 최대 400만 원의 지원금 또는 4.1~4.5% 저금리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특히 이번 프로모션은 정부 노후 경유차 조기 폐차 지원금과 중복으로 적용 가능하다.

정부 노후 경유차 조기 폐차 지원금은 최대 3000만 원까지 지원된다. 차종과 연식에 따른 지원 금액은 한국자동차환경협회 또는 각 지자체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현대차 관계자는 “미세먼지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정부의 노후 경유차량 교체 정책에 발맞추고 신차 교체 혜택을 통해 고객의 부담을 줄여드리고자 이번 프로모션을 마련했다”며 “정부 지원금까지 더해 최대 3400만 원의 혜택을 볼 수 있다“고 말했다.

현대차 노후 트럭 신차 교체 지원 프로모션은 연중 내내 진행된다.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brjeans@donga.com


자동차 핫포토

라이프



동아오토 +팔로우, 동아만의 쉽고 재미있는 자동차 콘텐츠!, 네이버 포스트에서 더 많이 받아보세요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