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롱모빌리티, 서대구점·창원점 동시 오픈…영남권 수입차 서비스 강화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입력 2019-04-17 11:27:00 수정 2019-04-17 11:32:15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싸이월드
  • 구글
코오롱모빌리티 서대구점
수입차 종합정비서비스 업체 ‘코오롱모빌리티’는 지난 16일 서대구점과 창원점을 동시에 오픈하고 영남권 수입차 서비스 네트워크 강화에 나선다고 발표했다.

신규 오픈한 서대구점과 창원점은 작년 10월 개관한 부산 사상점(2호점)과 함께 수입차 정비 인프라가 부족한 영남지역 소비자들의 편의를 개선시킬 전망이다.

대구광역시 서구에 들어선 서대구점은 대지면적 2097m², 지상 2층 규모로 이뤄졌다. 유리로 만들어진 10층 규모 주차타워 시설은 서비스 투명성을 상징한다고 회사 측은 전했다. 정비가 완료된 차량을 안전하게 관리해주는 공간으로 소비자들은 자신의 차량을 외부에서 한 눈에 확인할 수 있다. 여기에 하루에 60대를 정비하거나 수리할 수 있는 최신 시설도 준비됐다.
코오롱모빌리티 서대구점


경상남도 창원 중심가인 성산구 내동에 위치한 창원점은 대지면적 1614㎡ 규모로 만들어졌다. 교통이 편리한 지역에 조성돼 소비자 접근 편의를 높였다.

김현진 코오롱모빌리티 대표는 “수도권 다음으로 수입차 보유자가 많은 영남권 소비자들에게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며 “무상 보증수리기간이 만료된 수입차 오너들이 합리적인 가격에 최상의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코오롱모빌리티는 지난 2018년 10월 1호점인 일산점 오픈을 시작으로 부산사상점과 분당점, 청주점에 이어 창원점과 서대구점을 개관하며 서비스 정비 네트워크 확장을 추진 중이다. 신속한 수리와 판금 및 도장은 물론 중정비까지 가능한 원스톱 서비스, 다양한 부품과 합리적인 수리비 등 차별화된 서비스로 최근 수입차 소유자들에게 긍정적인 반응을 얻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코오롱모빌리티 창원점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mbkim@donga.com


관련기사

자동차 핫포토

라이프



동아오토 +팔로우, 동아만의 쉽고 재미있는 자동차 콘텐츠!, 네이버 포스트에서 더 많이 받아보세요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