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토요타, 소형 하이브리드 ‘프리우스 C’ 출시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입력 2018-03-14 09:31:00 수정 2018-03-14 09:33:28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싸이월드
  • 구글

한국토요타가 소형 하이브리드 ‘프리우스 C’를 14일 출시했다.

한국토요타는 이날 서울 논현동 SJ쿤스트할레에서 프리우스 C 언론 공개행사를 갖고 본격 출시를 알렸다.

도요타에 따르면 프리우스 C는 19.4km/ℓ의 높은 도심연비를 달성한다. ‘에코 펀(ECO Fun)’을 콘셉트로 개발된 인테리어는 조작의 편리함과 여유로운 주행환경을 제공한다.

이와 함께 하이브리드 배터리를 뒷좌석 하단에 위치시켜 넉넉한 적재공간을 확보했으며 60:40 또는 전부 폴딩 시 다양한 라이프 스타일에 맞게 효율적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했다. 동급최다 총 9개SRS 에어백과 경사로 밀림 방지장치가 기본으로 장착돼 있어 안전한 주행도 돕는다.

프리우스 C 출고가는 2490만 원이다. 고객 인도는 내달 2일부터 순차적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brjeans@donga.com


자동차 핫포토

라이프



동아오토 +팔로우, 동아만의 쉽고 재미있는 자동차 콘텐츠!, 네이버 포스트에서 더 많이 받아보세요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