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기아차 “차·부장님 호칭 없애고 초고속 승진도 가능”

뉴스1

입력 2019-07-19 10:03:00 수정 2019-07-19 10:03:31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싸이월드
  • 구글
현대기아차 양재동 본사. News1DB

현대·기아자동차가 차장, 부장 직급을 없애고 연차에 상관없이 빠른 승진이 가능한 방식으로 직원 직급체계를 전환한다.

지난 3월 임원직급 체계를 간소화한 데 이어 직원 직급도 보다 수평적으로 조정했다. 유연한 조직 경영을 통해 미래 시장환경에 탄력적으로 대응하려는 정의선 수석부회장 의지가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19일 현대·기아차에 따르면 사원 직급 간소화 및 호칭 변경, 절대평가 방식 도입, 승진 연차 폐지 등 내용이 담긴 인사제도 개편안이 공지됐다.

개편안에 따라 직원의 직급 단계는 기존 6단계에서 4단계로 축소된다. 현대·기아차 직원 직급은 5급 사원, 4급 사원, 대리, 과장, 차장, 부장 6단계로 나눠져 있다. 이중 5·4급 사원과 차·부장을 통합해 직급 체계를 4단계로 줄인다.

통합 직급의 호칭은 직원 의견을 수렴해 확정할 방침이다. 타 회사에서 도입하고 있는 매니저나 시니어, 주니어 등이 거론된다.

평가방식은 지나친 경쟁을 유도하는 상대 평가를 배제하고 절대 평가를 도입하기로 했다. 상대 평가는 하위 평점을 일정 비율로 강제 배분하는 등 부작용이 심하다는 내부 의견을 수렴했다. 상급자가 부하 직원을 평가하는 기존 방식 역시 동료들끼리 익명 평가가 가능하도록 변경한다.

특히 승진 연차제도를 폐지함에 따라 일반 사원의 초고속 승진 길도 열리게 됐다. 기존에는 대리→과장, 차장→부장으로 승진하려면 이전 직급에서 각각 4년, 5년의 시간을 채워야 가능했다. 이같은 연차제도 폐지로 전문성을 갖춘 직원은 상위 직급으로 빠른 승진이 가능해진다.

(서울=뉴스1)


자동차 핫포토

라이프



동아오토 +팔로우, 동아만의 쉽고 재미있는 자동차 콘텐츠!, 네이버 포스트에서 더 많이 받아보세요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