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2019년형 봉고Ⅲ’ 출시… 후방 주차보조 센서 기본 탑재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입력 2018-10-29 11:50:00 수정 2018-10-29 11:58:04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싸이월드
  • 구글
기아차 2019년형 봉고Ⅲ. 후방 주차보조 센서.
기아자동차는 29일 상품성을 개선한 ‘2019년형 봉고Ⅲ’를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들어갔다. ‘후방 주차보조 센서’를 전 트림에 기본 적용하고 사륜구동(4WD) 모델은 운전석 에어백을 기본 사양으로 추가한 것이 특징이다.

기아차 관계자는 “2019년형 봉고는 개선된 편의성과 안전성을 바탕으로 합리적인 가격에 구입할 수 있는 국내 대표 상용차”라고 말했다.
기아차 2019년형 봉고Ⅲ.
2019년형 봉고Ⅲ 판매가격(수동변속기 기준)은 1톤 표준캡 모델이 1530만~1773만 원, 1톤 킹캡 1540만~ 1790만 원, 1톤 더블캡 1669만~1918만 원, 1톤 4WD 표준캡 1735만~1919만 원, 1톤 4WD 킹캡 1745만~1931만 원, 1톤 4WD 더블캡 1874만~2064만 원, 1톤 킹캡 LPI 1494만~1597만 원, 1.2톤 표준캡 1903만~2039만 원, 1.2톤 킹캡 1913만~2049만 원이다.

기아차는 봉고Ⅲ 구매자들의 초기 구매비용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차량 구매 후 6개월 동안 월 납입금을 내지 않는 ‘굿 스타트 구매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6개월 무이자 할부와 30개월 4.5% 금리가 적용된다.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mbkim@donga.com


관련기사

자동차 핫포토

라이프



동아오토 +팔로우, 동아만의 쉽고 재미있는 자동차 콘텐츠!, 네이버 포스트에서 더 많이 받아보세요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