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뉴 볼보 크로스 컨트리’ 가솔린 모델 T5 출시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입력 2018-03-19 09:48:00 수정 2018-03-19 09:51:14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싸이월드
  • 구글

볼보자동차코리아는 ‘더 뉴 볼보 크로스 컨트리(The New Volvo Cross Country)’ 가솔린 모델인 T5를 추가 출시한다고 5일 밝혔다.

볼보에 따르면 크로스 컨트리는 세단과 SUV의 장점을 결합한 새로운 세그먼트 차량이다. 세단의 주행감과 사륜구동 SUV의 퍼포먼스와 활용성을 모두 갖춘 것이 특징이다.

‘더 뉴 볼보 크로스 컨트리 T5’에는 볼보 최신 반자율주행 기술인 ‘파일럿 어시스트 II’와 도로 이탈 보호 시스템, 시티 세이프티, 4-존 독립온도조절시스템, 자동주차를 돕는 ‘파크 어시스트’, 헤드업-디스플레이 등의 최신 기능이 대거 기본 탑재됐다.

더 뉴 크로스 컨트리 T5는 다운사이징 2.0리터 4기통 엔진임에도 불구하고 터보차저를 적용해 최고 출력 254마력, 최대 토크 35.7kg·m를 발휘한다. 여기에 온-오프로드 주행을 모두 충족 시켜줄 사륜구동 시스템을 기본 탑재했다.

이번 출시되는 가솔린 차량은 ‘더 뉴 크로스 컨트리 T5’와 ‘더 뉴 크로스 컨트리 T5 프로(PRO)’ 두 가지 트림으로 판매된다. 가격은 각각 6770만~7390만 원이다.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brjeans@donga.com


자동차 핫포토

라이프



동아오토 +팔로우, 동아만의 쉽고 재미있는 자동차 콘텐츠!, 네이버 포스트에서 더 많이 받아보세요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