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네바모터쇼 2018]렉서스 첫 소형 SUV ‘UX 250h’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입력 2018-03-09 16:00:00 수정 2018-03-09 16:00:00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싸이월드
  • 구글

렉서스가 8일(현지 시간) 공식 개막한 제네바모터쇼에서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UX 250h를 일반 관람객들에게 공개했다.

신차는 해치백과 SUV라인업의 중간형태로 2016 파리모터쇼에 출품한 UX 콘셉트의 디자인을 바탕으로 만들어졌다. 당시 선보인 브랜드 특유의 스핀들그릴과 미래지향적 디자인이 양산차에도 적용된다.

렉서스에 따르면 UX 250h는 다이나믹 포스 엔진에 새로운 하이브리드 시스템을 장착한다. 렉서스는 이 신차의 합산 출력을 약 176마력으로 예상했다. 리어 모터는 시속 43마일까지 최대 80%의 가용 전력을 사용 할 수 있다.

UX는 보행자와 자전거를 감지하기 위해 레이더를 이용하는 사전 충돌 시스템 (Pre-Collision System)과 같은 다양한 능동적 안전 기능이 포함된다. 특히 학습 알고리즘 및 위치 데이터를 사용해 운전자가 자주 멈춘 것으로 파악된 장소에서 회생 제동 기능을 향상시키는 하이브리드 운전 시스템을 제공한다.

제네바=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brjeans@donga.com


자동차 핫포토

라이프



동아오토 +팔로우, 동아만의 쉽고 재미있는 자동차 콘텐츠!, 네이버 포스트에서 더 많이 받아보세요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