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츠 최고급 세단 ‘더 뉴 S클래스’ 9월 출시… 가격 1~2억원 대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입력 2017-08-08 11:57:00 수정 2017-08-08 12:01:39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싸이월드
  • 구글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가 부분 변경된 최고급 플래그십 세단 ‘더 뉴 S클래스’를 다음달 출시한다.

벤츠에 따르면 S클래스는 1951년 최초로 선보인 이후 ‘최고가 아니면 만들지 않는다’는 벤츠 철학을 가장 명확하게 보여주며 럭셔리 플래그십 세단 시장을 선도해왔다. 현재까지 전세계 총 400만대 이상의 판매고를 올리며 세계 최고의 럭셔리 세단으로 리더십을 공고히 하고 있다.

지난 4월 상하이 모터쇼에서 세계 최초로 공개된 6세대 S클래스 부분변경 모델 더 뉴 S클래스는 한층 더 진화한 인텔리전트 드라이브 시스템, 새로운 파워트레인, 최고 수준의 안전과 편의성을 제공할 예정이다.

업그레이드 된 인텔리전트 드라이브 시스템은 진정한 자율주행 구현을 향한 반자율 주행 보조 기술로 무사고 주행을 지향하는 벤츠의 비전을 실현했다.

새로운 파워트레인도 강점이다. 뉴 S클래스에는 새롭게 개발된 직렬 6기통 디젤 엔진과 업그레이드 된 V8 바이터보 가솔린 엔진 등 뛰어난 성능과 향상된 효율성을 자랑하는 엔진들이 탑재된다.

양산차 중 세계 최초로 적용되는 ‘에너자이징 컴포트 컨트롤’은 탑승자의 기분과 취향에 따른 온도 조절, 마사지 등의 기능을 모두 연계해 조절함으로써 최상의 편안함과 안락함을 제공한다.

또한 프리미엄 커넥티드카 서비스인 ‘메르세데스 미 커넥트’를 기본 탑재해 차량 정보와 상태를 원격으로 확인할 수 있음은 물론 응급 상황 지원 및 컨시어지 서비스 등을 제공한다.

마틴 슐즈 벤츠코리아 세일즈 & 마케팅 부문 부사장은 “완전히 새로운 모습과 기능을 갖춘 더 뉴 S클래스는 첨단기술을 선도하는 선구자 자리를 지킬 것”이라고 말했다.

더 뉴 S클래스의 가격은 1억4550만~2억5050만 원이다.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brjeans@donga.com


자동차 핫포토

라이프



동아오토 +팔로우, 동아만의 쉽고 재미있는 자동차 콘텐츠!, 네이버 포스트에서 더 많이 받아보세요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