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란도 투리스모 9인승 출시 “110km/h 속도 제한 제외”

동아경제

입력 2013-12-03 09:59:00 수정 2013-12-03 10:37:37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싸이월드
  • 구글
쌍용자동차가 더 여유로운 공간과 확대된 편의사양을 갖춘 ‘코란도 투리스모’ 9인승 모델을 출시하고 3일부터 판매에 들어간다.

새롭게 선보인 코란도 투리스모 9인승 모델은 2열 시트와 4열 시트를 2인 공간으로 변경하고 2열 시트 양쪽에 암레스트를 적용해 더욱 여유로운 실내공간 확보가 특징이다.

또한 고객 만족도가 높은 스마트키 시스템과 17인치 타이어&알루미늄 휠, 풀사이즈 스페어타이어를 GT모델까지 확대 적용(11인승 모델은 RT만 적용)하였으며, ETCS(하이패스 자동결제 시스템)&ECM(감광식 거울) 룸미러를 전 트림에 기본 적용해 상품성을 높였다.

특히 LT 2WD 모델은 수동변속기가 적용된 11인승과 달리 메르세데스벤츠의 E-Tronic 5단 자동변속기를 조합했다.

코란도 투리스모 9인승 모델은 승합차에 적용되는 110km/h 속도 제한장치가 제외된 것이 또 하나의 특징이며, 11인승 모델과 동일하게 개별소비세를 면제받을 수 있다.

이 밖에도 6인 이상 승차 시 고속도로 버스전용차로 이용 혜택을 누릴 수 있으며, 1종 보통 이상 면허가 필요한 11인승과 달리 2종 보통 면허 소지자 역시 운행 가능하다.

코란도 투리스모 9인승 모델의 판매가격은 LT 2705만~2882만원, GT 3081만~3251만원, RT 3397만~3567만원(각각 2WD~4WD)이다.

김훈기 동아닷컴 기자 hoon149@donga.com



관련기사

자동차 핫포토

라이프



동아오토 +팔로우, 동아만의 쉽고 재미있는 자동차 콘텐츠!, 네이버 포스트에서 더 많이 받아보세요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