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썸, 술마시다 떠오른 곡 ‘술이야’로 컴백

등록 2019.08.21.
20일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키썸(Kisum)의 4번째 미니앨범 ‘yeah!술(예술)’의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날 키썸은 타이틀곡 ‘술이야’ 무대를 선보이며 “기존의 술 노래가 잔잔하거나 이별 분위기였다면 저의 곡은 많이 신나는 곡이다”라고 말해 신곡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술이야’는 가스펠 힙합 장르로 술자리에서 주로 사용되는 언어와 리듬을 사용해 친숙한 훅이 두드러지는 곡으로, 한 번만 들어도 중독될 수밖에 없는 후크송이다.

권혁성 기자 hskwon@donga.com

20일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키썸(Kisum)의 4번째 미니앨범 ‘yeah!술(예술)’의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날 키썸은 타이틀곡 ‘술이야’ 무대를 선보이며 “기존의 술 노래가 잔잔하거나 이별 분위기였다면 저의 곡은 많이 신나는 곡이다”라고 말해 신곡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술이야’는 가스펠 힙합 장르로 술자리에서 주로 사용되는 언어와 리듬을 사용해 친숙한 훅이 두드러지는 곡으로, 한 번만 들어도 중독될 수밖에 없는 후크송이다.

권혁성 기자 hskwon@donga.com

더보기
공유하기 닫기

다음 동영상

자동재생동의

VODA 인기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