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뢰 블레 군단’ 프랑스, 20년만에 월드컵 제패

동아닷컴입력 2018-07-16 10:44수정 2018-07-16 10:47
‘뢰 블레 군단’프랑스가 크로아티아를 꺾고 2018 러시아 월드컵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프랑스는 16일 러시아 모스크바 루즈니키 스타디움에서 열린 크로아티아와의 결승전에서 4-2로 승리했다.

프랑스는 전반 상대 자책골(18분)과 그리에즈만의 페널티킥 골(38분)로 두 골을 넣으며 페리시치가 한 골(28분)을 넣은 크로아티아에 1점 차로 앞서갔다.

후반에는 폴 포그바(14분)와 킬리안 음바페(20)가 연달아 상대 골망을 가르며 승리를 굳혔다. 후반 24분 크로아티아 만주키치가 프랑스 골키퍼 위고 요리스의 실수를 놓치지 않고 추가 골을 넣었지만 크로아티아의 추격은 거기까지였다.

결국 프랑스는 전반의 행운과 후반의 경기력으로 두 번째 월드컵 우승을 차지했다.

한편 크로아티아는 이날 투혼을 발휘하며 뛰었지만 결국 체력 열세를 극복하지 못하고 2위로 대회를 마감했다.

udio@donga.com





볼만한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