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 “포항 5.4규모 지진…전국 원전 정상 가동 중”

뉴스1

입력 2017-11-15 14:55:00 수정 2017-11-15 15:01:29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싸이월드
  • 구글
월성원자력본부. /뉴스1DB

15일 오후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9㎞ 지역에서 규모 5.4의 지진이 발생했지만 원자력발전소는 정상 가동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한국수력원자력(한수원) 관계자는 이날 ‘포항 지진발생’과 관련해 “원자력 발전소는 모두 정상 운영 중이며, 포항과 가까운 월성원전을 중심으로 피해 여부 등을 확인 중이다”라고 밝혔다.

한수원은 포항 인근에 월성 1~4호기, 신월성 1~2호기 등 6기 원전을 운영 중이다. 전국적으로는 모두 24기 원전이 운영 중이며, 현재 예방정비 중인 8기 원전을 제외하고 모두 가동 중이다.

앞서 기상청은 이날 오후 2시29분쯤 포항시 북구 북쪽 9㎞ 지역서 규모 5.4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규모 5.4 지진은 지난해 경주에서 발생한 규모 5.6의 지진에 이어 역대 두번째 규모다.
(세종=뉴스1)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