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호 금호타이어 회장 사의 표명…“회사 정상화, 소임 다해”

뉴스1

입력 2018-12-07 09:01:00 수정 2018-12-07 09:04:00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싸이월드
  • 구글
전대진 부사장이 대표이사 직무 대행

김종호 금호타이어 회장. © News1

김종호 금호타이어 회장이 사의를 표명했다. 중국 타이어업체 더블스타로의 인수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하고, 본인의 소임을 다했다는 판단에 따른 것이다. 김 회장이 사임함에 따라 전대진 부사장이 대표이사 직무대행을 맡는다.

6일 금호타이어에 따르면 김 회장은 이날 오전 서울에서 열린 이사회에서 사의를 표명했다.

금호타이어 관계자는 “지난 7월 더블스타로의 인수작업을 마무리한 후 회사의 경영상황이 안정적인 궤도에 올랐고, 본인의 소임을 다했다는 판단에 따라 스스로 사의를 표명한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금호타이어는 더블스타로의 인수 후 수익성 개선 작업을 최우선 과제로 설정했다. 경영악화 진앙지인 중국 법인 정상화를 위해 더블스타와 긴밀한 협의를 진행해왔고, 국내외 영업망 개선 작업에도 총력을 기울였다.

국내공장의 설비투자 확대와 프리미엄 제품을 앞세워 국내 시장 점유율 회복 노력도 이어갔다. 이 같은 노력에 따라 올 4분기 실적은 개선된 것으로 전해졌다.

(서울=뉴스1)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