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대목동병원, 서울시 보건소 대상 재난 대응 교육 실시

정용운 기자

입력 2019-08-08 11:30:00 수정 2019-08-08 11:33:55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싸이월드
  • 구글

이대목동병원(병원장 한종인)은 7일 서울특별시 소속 9개구 보건소 신속대응반 관계자 40여 명을 대상으로 재난 대응 교육을 진행했다.

이번 교육은 서울 서남권역 권역응급의료센터를 운영 중인 이대목동병원이 대규모 재난 및 재해 발생 시 유관기간 사이 긴밀한 업무 협조를 통해 신속한 대응 능력을 향상시키기 위해 실시됐다.

이론 교육 시간에는 이대목동병원 권역응급의료센터 의료진이 강사로 나서 우리나라 주요 재난 발생 현황, DMAT 활동 사례 및 단계, 재난의료 체계, 재난의료 대응순서 등을 주제로 강의가 진행됐다.

또한 중증도 분류 체계 및 재난의료 지원 물품 점검 실습, 다수 사상자 사고 발생 대비 가상훈련을 통해 가상의 재난 상황을 설정하고 이에 맞는 역할 분담에 대해 직접 실습해 보는 시간도 가졌다.

이대목동병원은 지난해 10월 서울 서남권역 권역응급의료센터에 재지정 받았으며, 응급 환자의 효율적인 치료와 체계적인 의료 전달 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지역 응급의료센터 및 소방서 응급대원들을 대상으로 다양한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정용운 기자 sadzoo@donga.com


관련기사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