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양행, ‘안티푸라민 케토’ 2종 출시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입력 2019-02-15 13:00:00 수정 2019-02-15 13:07:08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싸이월드
  • 구글

유한양행은 15일 케토프로펜이 함유된 안티푸라민 케토를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들어갔다. 안티푸라민은 유한양행이 처음으로 자체 개발한 의약품이다.

안티푸라민 케토는 케토프로펜 성분이 함유돼 피부를 빠르게 통과하고 환부에 직접 진통·소염 작용해 통증 원인인 염증을 감소시켜주는 효능이 발휘된다고 유한양행은 설명했다.

안티푸라민 케토는 카타플라스마(1매 12cmx8cm)와 플라스타(1매 7cmx10cm) 등 2가지 제형으로 판매된다.

유한양행 관계자는 “안티푸라민 케토 2가지 제형 중 밀착 성능이 우수한 플라스타는 손목과 무릎, 관절부위 등 좁은 부위에 적합한 제품이며 카타플라스마는 어깨와 허리 등 넓은 부위에 사용하는 것을 추천한다”고 말했다.

한편 유한양행은 제형에 따라 10여개로 구성된 안티푸라민 라인업을 갖추고 있다. 최근에는 영국 리그에서 활약 중인 국가대표 축구선수 손흥민을 모델로 기용해 활발하게 마케팅을 전개 중이다.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mbkim@donga.com


관련기사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