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z & Economy 말 말 말]빅터 차 미국 전략국제문제연구소(CSIS) 석좌교수 外

동아일보

입력 2017-01-23 03:00:00 수정 2017-01-23 03:00:00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싸이월드
  • 구글
■ “미국 대통령은 전화를 걸 용의가 있겠지만 (한국엔) 전화를 받을 사람이 없다”

빅터 차 미국 전략국제문제연구소(CSIS) 석좌교수,

18일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린 세미나에서 “현재 진행 중인 한국의 정치 위기가 반드시 해결돼야 한다”며 이같이 언급.


 


“새로 왔다고 기존 것을 뒤집어엎을 생각은 없다”

조원태 대한항공 사장,

20일 서울 63빌딩에서 열린 2017년 항공가족 신년인사회에서 신임 사장으로 취임한 소감을 묻자 “기존에 하던 대로, 선배들이 하던 걸 이어서 잘해 보려 한다”고 밝혀.


 
 


■ “신한금융 인사는 나이보다 능력 중심으로 할 것”

조용병 신한금융 회장 내정자,

20일 내정 직후 성과 중심의 인사를 하겠다며 이같이 언급. 나이가 많은 직원도 성과가 좋으면 계속 일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강조.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